보타니컬 가든

퐁냐케방은 동굴을 보러 오는 여행으로 알려져 있지만 퐁냐케방 국립공원에 안에 있는 숲도 트래킹 코스로 가 볼만 하다.

1~2시간 정도 짧은 트래킹 코스인데 중간에 수영을 할 수 있는 웅덩이도 있고 폭포도 있고 계곡도 있고 바위를 타고 가는 구역도 있어서 굉장히 알차다는 느낌이다.

중간에 요기할 식당이나 가게가 없기 때문에 간단한 도시락과 돗자리를 준비해가면 유용하다.

숲 한가운데서 돗자리를 깔고 앉아 먹는 도시락은 메뉴가 무엇이건 눈물이 날 정도로 맛있다.

퐁냐케방에 와서 동굴만 보고 보타니컬 가든은 미처 보지 못한다면 두고 두고 아쉬움이 남을 일이다.

보타니컬 가든퐁냐케방

Share article 보타니컬 가든

Trip Advisor Google Review
우리를 선택하는 이유?
  • 지방의: 우리 여행은 현지 전문가가 직접 수확합니다!
  • 최고의 가격: 지역의 서비스 시스템 우대 가격.
  • 직접 서비스: 최고, 가장 빠르고 효율적인 서비스를 제공하십시오.
  • 고맙다: 현지 최고 등급.
  • 여정 일정: 너의 꿈, 우리는 쉽게 편성한다.
  • 컨설팅 & 24/7 지원: 우리는 여기 귀하의 요구 사항을 충족.
© 2008 퐁냐케방 투어, 퐁냐케방 투어Google+, XML 사이트 맵